게시판 게시물

dong jin kim
2018년 10월 24일
In 함께 추모합시다.
김광석을 닮아 서글프면서도 김광석을 닮지 않아 음치였던 당신의 혼신을 다해 부르던 노래는 참석자들의 웃음을 불러오고 마침내 화동의 한마당을 이끌어 냈지요. 언제나 남 주기에 여념이 없이 살기에 그 사랑에 걸려 우리는 두 손 두발 다 들고 당신을 사랑하게 되었지요. 어머님 대회를 앞두고 반대하는 운동권과 기독교 서클연합의 반대로 어려운 상황일 때 금식을 하면서 “같이 남아 함께 어머님 모시자” 고 말하던 당신의 모습이 송연한데…… 벌써 25년이 되었네요 절대신앙 절대사랑 절대복종의 삶을 사셨던 당신 참 감사합니다. 그리고 당신을 만나서 행복했습니다.
1
0
25
dong jin kim
더보기